나를 사랑하는 연습 - 혁이네 란제리

나를 사랑하는 연습

도서

2020. 06. 16.

하지만 세상은 착한 사람을 가만히 두지 않는 경우가 많다. 그러므로 착하다는 것은, 결코 자랑할 수 없는 장점이 되기도 한다.

주변에서 착한 사람 같다는 말이 들려온다면 한 번쯤 의심하자. 내가 정말 착한 사람 같아서 그런 것인지, 그런 나를 이용하려는 건지. 나 스스로가 착한 사람이라 생각한다면 한 번쯤 의심하자. 괜히 귀찮아질까 봐 이해해줬던 일들 때문에, 스스로를 착한 사람으로 몰아간 건 아닌지.

나의 잘못이 아니어도 본인이 의도한 생각과 맞지 않을 때엔 화를 내는 사람. 기분이 태도가 되는 사람.

쓰레기를 버리는 사람에게 이유가 있을까요? 또 쓰레기를 버리는 원인이 그 장소에게 있을까요? 버린 사람에게, 쓰레기를 버림으로 인해 일어날 일들이 중요할까요? 일어날 일을 생각이나 할까요? 예상을 하고 버릴까요? 아닙니다. 단지, 불편해서, 버리고 싶어서 가벼워지고 싶어서 그런 것뿐입니다.

모르는 것보다 더 모르고 있는 것은 편견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모르고 있는 사람은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지만, 편견을 가진 사람은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지 않기 때문이다.

높은 신발을 신는다 해도, 그 사람 자체가 커지는 것은 아닙니다. 단지 그렇게 보일 뿐이지요. 오히려 그것으로 인해 쉽게 넘어질 뿐이지요.

사람을 온전히 믿기보단, 그 사람이 나를 대하는 태도를 믿을 것. 진심인 사람에게만 나의 진심이 통한다는 사실. 서로가 진심이어야 진심을 알아줄 수 있다는 사실.

전엔 비가 오기라도 하면 "아, 오늘은 당신이 생각나겠구나." 싶다가도, 이젠 당신 생각이 나면 "아, 이제 곧 비가 오겠구나." 싶습니다.

빠르게 가고 싶다면, 일은 원인부터. 공부는 기초부터. 사랑은 나부터. 만남은 작은 것부터.

나의 삶은 누가 대신 살아주지 않는다. 아니, 못 한다.

선택은 내가 하겠지만, 선택의 이유가 타인에게서 나온다면 책임에 대해서도 남 탓만 하고 사는 반쪽뿐인 삶이 될 것이다.

나는 남보다 덜 가진 사람이 아니라, 남보다 덜 알아주는 사람일 수도 있습니다.

거기까지였을 것을 노력해서, 여기까지 끌고 오지 말 것

변화의 시기는 자신의 결정만으로 작용한다. 사람은 강요한다고 해서 쉽게 변하지 않는다. 그러기에 변화를 강요하는 것은 옳은 방법이 아니다. 계기는 타인으로부터 얻을 수 있을지언정, 변화의 선택은 본인이 하는 것이다.

나를 설득시키려고 하며, 나의 시선을 바꾸려는 사람이 있다면 당당하게 맞서지 말고 당당하게 피해 주자. 어차피 정보의 차이일 뿐이며, 그로인해 보고 믿는 것의 차이일 뿐. 세상과 사람은 쉽게 변하지 않는다.

아는 만큼 보이고 보는 대로 믿는다. 믿는 만큼 행하고, 그렇게 생각한다.

욕심이란 감정은 자꾸 두 가지를 동시에 만족시키려고 한다. 조금 더 편하게 일하며 돈을 벌고 싶어 하고, 해내고 싶은 일은 있으면서 마음이 힘든 것은 싫어한다. 시간을 최대한 덜 들이면서 나의 가치를 높이고 싶어 하고, 감정의 소모를 최소화하며 사랑을 하고 싶어 한다. 그러기 때문에 모든 일이 더 힘들어질뿐더러 수포로 돌아가기도 한다.

당신이 어떤 것 때문에 슬프다면, 정말 슬픈 것이다. 또 아프다면 정말 아픈 것이다. 이런저런 상황을 비교하며 나의 슬픔을 가볍게 치부하는 말은 새겨들을 가치가 없다. 또, 애써 나와 타인의 아픔을 비교해가며 스스로의 아픔을 희석할 필요도 없다.

누군가 당신보다 우월하다 생각된다면 단지 상대가 노력을 더 했을 뿐이고, 당연히 어느 면에선 당신보다 뛰어날 수 있는 것입니다. 당신도 노력한다면 얻을 수 있고, 다른 면에서는 이미 당신이 더욱 뛰어나고 있을 것입니다. 다른 상황을 만나 당신은 빛을 발휘할 것이고, 어떤 시간을 만나 스스로의 가치를 인정할 정도의 사람이 되어있을 것입니다.

행복은 하는 것이다.

남들이 좋아하는 영화 말고 내가 끌리는 영화라면, 만 원 내고 선뜻 영화관에 들어갈 수 있는 삶. 남들이 보기엔 보잘것없어도, 내가 느끼기엔 최고의 휴양을 할 수 있는 곳으로 여행을 떠나는 삶. 착한 척하기 바쁜 겉모습 말고 내 안에 있는 단호함을 끌어낼 줄 아는 삶. 나에게 집중해 나만을 생각할 줄 아는 것. 나의 상태를 아는 것, 그리고 나의 가치를 아는 것.

hyeok.net/blog/305/
검색유입 0
댓글 0개
비밀댓글
'도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